> 도쿄를 즐기는 방법 > 에리어 소개 > 시바마타

시바마타

여기서부터 본문입니다.

인정이 넘치는 서민거리의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습니다.

영화 ‘남자는 괴로워’의 무대로 널리 알려져, 작품 세계 그대로의 서민거리 분위기가 남아 있는 시바마타. 시바마타 다이샤쿠텐 절에는 다이샤쿠도(제석당)과 본당 등 중요한 건축물이 즐비하며, 특별한 기념일에는 많은 인파가 몰립니다. 1912년에 문을 연 참배길 상점가에도 역사적인 건물이 많고, 명물인 수제 풀경단과 전병을 먹으면서 산책하기에 좋습니다. 역 앞에서는 영화 주인공 도라상의 동상을, ‘가쓰시카 시바마타 도라상 기념관’에서는 영화 촬영에 사용된 세트나 자료를 볼 수 있습니다. 또한 근처의 에도가와 강에서는 에도시대부터 존재해 온, 도쿄에서 유일한 나룻배 ‘야기리노 와타시’에 지금도 승선할 수 있습니다.

에도시대부터 전해져 오는 나룻배를 탈 수 있습니다.

야마모토테이에서는 정원을 바라보며 말차를 즐길 수 있습니다.

이 에리어의 볼거리 체크!

관광 명소 검색